바로가기 메뉴


a

:정보센터: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 목록
9월 수산물 수출 1억9100만달러…작년비 12.9%↑
작성일 2016.10.06 조회수 1845
파일첨부
[뉴스토마토 최승근기자] 해양수산부는 9월 수산물 수출액이 1억91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 1억6900만달러에 비해 12.9% 증가해 2011년 이후 가장 높은 9월 월간 실적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누적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9.5% 증가한 15억6600만달러로 잠정 집계됐다.
 
올해 월별 수출액은 5월 이후 5개월 연속 지난해 대비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이고 있으며, 분기별 수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분기에 1.4%, 2분기에 6.5%, 3분기에 20.3% 증가해 3분기 연속으로 증가했다.
 
수산물 수출 호조세는 고급 수산물인 활어, 신선냉장 수산물 등의 수출 증가에 기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냉동 수산물에 비해 수출 단가가 높은 신선냉장 수산물, 활어패류, 수산가공품의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1~9월)과 비교해 각각 33.6%, 14.3%, 9.4% 증가해 전반적인 수산물 수출 증가세를 주도했다.
 
지역별로는 수출 비중이 높은 일본, 중국, 미국으로의 수출이 각각 7.6%, 26.3%, 5.8% 증가하면서 상승세를 이어 가고 있다.
 
품목별로는 수출 1~3위 품목인 참치, 김, 오징어의 수출 가격이 상승하면서 각각 14.9%, 23.8%, 21.3% 늘었다.
 
서장우 해수부 수산정책관은 "소비 심리 저하 등 세계 시장의 불확실성은 상존하고 있으나, 고급 수산식품 등의 수출 전망은 밝은 편"이라며 "수출 단가가 높은 참치, 전복 등을 중심으로 물류 체계를 개선하고 홍보 활동을 강화해 수산물 수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9월 수산물 수출 1억9100만달러…작년비 12.9%↑", <뉴스토마토>, 2016-10-06, (http://www.newstomato.com/ReadNews.aspx?no=695168)

이전글 해양수산 중소기업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상담회 개최
다음글 한국 수산식품 ‘K-Seafood’, 이슬람 할랄시장 뚫는다
      

a